본문 바로가기

보도자료

  1. 정보광장
  2. 소비자정보
  3. 보도자료
제목
(20150805) 15년 상반기 대구광역시 소비자상담 동향 발표
부서명
소비생활센터
등록일
2015-08-05
작성자
관리자
조회
847
글내용

대구시, 2015년 상반기 소비자상담 분석 결과 발표

 

- 2015년 상반기 상담 피해구제율 21.3%로 전국평균보다 11%P 높아 -

 

대구시는 관내「1372 소비자상담센터」에 접수된 2015년 상반기 소비자상담 7,319건에 대한 분석결과를 발표했다.

 

○「1372 소비자상담센터」는 공정거래위원회에서 구축해 민?관 참여로 운영 중인 전국통합 소비자상담센터로서 현재 대구에는 ‘대구광역시 소비생활센터’와 4개 소비자단체에서 총 6명의 상담원이 활동하고 있다.

 

○ ‘15년 상반기 동안 대구시「1372 소비자상담센터」에 접수된 소비자 상담은 총 7,319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8.8%(703건↓) 감소했으며, 같은 기간 전국의 소비자상담 건수도 417,384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3.8%(16,369건↓)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○ 상담결과 유형으로는 관련 법률?규정 등 정보제공을 통한 일반상담이 5,735건(78.4%)으로 가장 많았고, 사업자와의 직접 중재를 통한 피해구제가 1,560건(21.3%)이었으며, 법률적인 다툼이나 중재가 불성립해 한국소비자원에 이관한 경우는 24건(0.3%)이었다.

 

○ 특히 직접 중재를 통한 피해구제율은 21.3%(1,560건)로 전국 소비자상담피해구제율(10.3%)보다 11.0%P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. 이는 피해구제를 위한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대응과 함께 대구시 등 관련 기관?단체의 소비자권익증진 노력이 더해진 결과이다.

 

○ 피해구제유형은 환급형태가 348건(22.3%)으로 가장 많았으며, 부당행위시정 215건(13.8%), 계약이행 190건(12.2%), 계약해제?해지 135건(8.7%), 수리?보수 103건(6.6%)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.

 

○ 상담이유로는 계약해제?해지에 관한 문의가 2,471건(33.7%)으로 가장 많았으며, A/S 및 품질 관련 1,888건(25.8%), 소비자분쟁해결기준 등 단순문의와 상담 1,181건(16.1%), 계약불이행 689건(9.4%), 사업자의 부당행위 609건(8.3%) 등의 순이었다.

 

○ 판매유형을 살펴보면 일반판매가 4,695건(64.1%)로 가장 많았고, 특수거래는 2,220건(30.3%)이었다. 특수거래의 세부내역으로는 전자상거래 926건(12.7%), TV홈쇼핑 502건(6.9%), 방문판매 381건(5.2%) 등의 순이었으며, 백수오 사건에 따른 TV홈쇼핑 관련 상담이 전년 동기 대비 161.5%(310건↑)나 급증했고, 다단계 판매 관련 문의도 30.4%(7건↑)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○ 품목별로는 대분류 상담에 있어 전년 동기와 마찬가지로 의류?섬유? 신변용품이 997건(13.6%)으로 최다 접수되었고, 가짜 백수오 사건으로 식료품?기호품 상담이 전년 동기 대비 96.2%(382건↑)나 급증했다. 반면 정보통서비스?기기는 매년 상반기 기준 ‘12년 1,148건→’13년 1,847건→ ‘14년 1,670건→’15년 1,172건의 상담이 접수되어 작년부터 감소세를 보이고 있으며, 특히 올 상반기에 전년 동기 대비 29.8%(498건↓)나 감소한 것은 ‘14년 10월부터 시행된「단말기통신법」의 영향인 것으로 해석된다.

 

○ 소분류 상담품목으로는 백수오 사건의 영향으로 백수오 제품이 448건 (6.1%)으로 가장 많았으며, 다음은 휴대폰?스마트폰 335건(4.6%), 이동전화서비스 221건(3.0%), 상조회 191건(2.6%) 등의 순인 것으로 조사되었다.

 

○ 또한, 콘도회원권과 국외여행이 각각 98건(1.3%), 123건(1.7%)이 접수돼 전년 동기 대비 21.0%(17건↑), 19.4%(20건↑) 증가한 반면, 헬스장?휘트니스센터 102건(1.4%), 이동전화서비스 221건(3.0%), 휴대폰?스마트폰 335건(4.6%)이 접수돼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1.5%(47건↓), 28.5%(88건↓), 24.0%(106건↓)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○ 대구시 서경현 경제정책과장은 “대구시민의 소비자문제 해결을 위해 민?관이 적극 협력하는 한편, 올 10월에는 상담원 자질 향상을 위한 전문성 강화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”며, “특히 사회초년생인 고3생의 전자상거래?다단계 등 특수거래분야 소비자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수능 직후 소비자교육을 집중 실시할 계획이다”고 말했다.

 

○ 소비자분쟁이 발생하면 국번없이『1372』또는 대구시 소비생활센터 (☎ 053-803-3224~5)에 바로 도움을 요청하면 된다.

 

※ 상세내용은 대구광역시 소비생활센터 홈페이지(www.daegu.go.kr/Sobi/) →「소비자교육」→「교육자료방」→ ‘2015년 상반기 대구광역시 소비자상담 분석 결과’에서 확인가능하다.

 

첨부파일목록

현재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

사용편의성 만족도
담당부서
경제정책과
담당자
최남돌
전화번호
053-803-3225
최근수정일
2016.12.27